[언론보도]
게시글 보기
[헬스&뷰티] 대사 증후군 위험 높은 복부비만, 수용성 가르시니아로 효과적인 관리 가능
Date : 2017-07-24
Name : 먹어도좋아
Hits : 993


[헬스&뷰티] 대사 증후군 위험 높은 복부비만, 수용성 가르시니아로 효과적인 관리 가능   



               

최근 하루 1개의 계란을 꾸준히 섭취한 사람은 대사증후군 예방에 도움을 줄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와 화제다.


대사증후군이란 복부비만, 고혈당, 고혈압, 지질대사이상 등의 질환이 1명의 환자에게 동시 다발적으로 일어나는 병리현상을 말한다. 향후 당뇨병 및 심혈관 질환의 원인이 되는 것도 바로 대사증후군인데 가장 크게 영향을 미치는 것이 바로 복부비만이다. 복부비만을 관리하지 않으면 우리도 결코 대사증후군에서 안전할 수 없다는 점에 주목해야 한다.


그렇다면 효과적으로 복부비만을 관리할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일까? 전문가들은 복부비만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꾸준한 유산소 운동과 함께 뱃살 다이어트에 도움을 주는 건강한 식단위주의 식사를 해야 한다고 조언한다. 국물이나 볶음류 등 나트륨이 많은 음식은 피하고 버섯, 두부 등 건강한 재료로 만든 식단을 먹는 것이 좋다. 식이요법이 어렵다면 수용성 가르시니아와 같은 다이어트 보조제의 도움을 받으면 효과적인 복부비만 관리가 가능하다고 말한다.


가르시니아 성분은 인도 남부에서 자라는 열대과일인 가르시니아 캄보지아의 껍질 부위에서 추출한 수용성 식이섬유로써 체내 탄수화물이 지방으로 합성되는 것을 감소시킨다는 연구 결과가 나온 뒤 다이어트 보조제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수용성 가르시니아는 식물성 원료로 섭취의 부담이 없으면서도 복부비만에는 효과적인 성분이라 다이어트를 결심하거나 뱃살을 빼려는 사람들에게 큰 인기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 그러나 시중에 판매되는 가르시니아 기반 제품들은 원가 절감을 이유로 불용성 가르시니아를 사용하는 실정이며 100% 수용성의 고 함량 가르시니아는 찾기 어렵다.


다이어트 전문 브랜드 먹어도좋아는 100% 수용성 가르시니아만을 채택하고 있으며 수용성 가르시니아가 1,200mg이나 함유되어 있다. 먹어도좋아 제품 개발자는 수용성 가르시니아는 체내 흡수가 빠른 식이섬유로서 하루 1,200mg 가량을 섭취하였을 때 가장 큰 도움을 받을 수 있다고 전했다.


또한 먹어도좋아는 국내 최초로 형상 파우치(개별포장)를 채택하였다. 가르시니아 성분 특성상 공기와 접촉하는 순간부터 산화가 진행되는데 먹어도좋아는 형상 파우치를 통해 가르시니아 성분 보존뿐만 아니라 휴대성까지 높여 브랜드 런칭부터 많은 관심을 받았다.

먹어도좋아 하재호 마케팅 본부장은 “먹어도좋아는 다이어트 장수 브랜드로 지금까지 받은 사랑에 보답하고자 먹어도좋아 공식몰에서 특별 기획전을 진행하고 있다.” 라고 전했다.


현재 먹어도좋아 공식몰에서는 먹어도좋아 무적의세트 외에 복부비만에 효과적인 붙여도좋아 무적의 세트 등을 최대 10~15% 할인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자세한 제품 정보는 먹어도좋아 공식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원본기사보기